추천 수 0 댓글 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시티팝 이라고 들어본 게 삼사년 전인데 머리 속으로는 조금 시치팝이라고 부르게 된다. 

얼마전에 유투브에 코리아시티팝믹스 을지로감성 어쩌구가 추천 목록에 떠서 시간이 많이 지났다고 느끼게 되서 놀랐다. 


겨울은 버티기가 너무 힘들다. 손이 시려우면 아무 것도 할 수가 없다. 

살고 있는 집의 층간소음이 정말 심한데 아래집 윗집 옆집 보일러를 하도 틀어대서 골이 울린다.


시티팝은 느끼한 구석이 있다고 느껴져서 많이 찾아 듣진 않았자만, 일본의 그루브 뮤직을 접할 수 있는 기회가 되서 좋았다. 그리고 일본의 여름이 궁금해졌다. 남태평양의 어딘가는 파라다이스가 아닐까. 한국의 여름, 겨울은 너무 지독하다. 살려주세요. 



  • imi 2019.01.20 14:30
    사실 저도 추우면 숨을 잘 못 쉬어서. 그런데 도대체 어떤 집이길래...보일러 소리가 다들려요?;;
    그리고 만화책 보면 바다에서 서핑 하는 장면들 많이 나오던데... 그런데 가서 서핑 보드 타는거 구경하고 싶기는 하네요
  • tututuhahaha 2019.01.20 19:12
    보증금 오백에 월 사십 주고 사는 아파트인데 안 들리는 소리가 없어요. 층간소음 때문에 이웃이랑 다툼하면 여기서 살면 이 정도는 참고 살아야 된다는 소리 많이 들었는데 보일러 소리가 들릴 정도면 심각한 수준인가 보네요. 제가 사는 곳이긴 하지만;
  • 님스키 2019.01.28 20:59
    겨울 너무 조아 ^ㅁ^ 산천초목 적막고요하고 벌레없는 절대고독 너무 행복함여 겨울 사랑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심야 채팅방 blowm 2018.04.01 9307
공지 2차 공지 blowm 2016.01.14 76851
1204 설날에 5 tututuhahaha 2019.02.03 776
1203 병원 다니기 존나 빡세다 1 tututuhahaha 2019.01.30 719
1202 19.01.27 2 imi 2019.01.27 776
1201 스파링함 4 file qqwwee 2019.01.25 838
1200 가야금과 돌아가신 황병기님 인터뷰 1 tututuhahaha 2019.01.25 690
» 시치팝 시티팝 겨울이 너무 싫어 3 tututuhahaha 2019.01.20 929
1198 19.01.20 7 imi 2019.01.20 937
1197 이 노래가 너무 슬퍼서 1 tututuhahaha 2019.01.20 873
1196 모닝 1 tututuhahaha 2019.01.20 779
1195 너무 귀여운척하규 다니면 2 산딸기 2019.01.20 759
1194 19.01.13 2 imi 2019.01.14 813
1193 18년에 얻은 교훈 2 qqwwee 2019.01.12 860
1192 2018년이 무슨 해였냐 1 헤이슈가 2019.01.12 788
1191 여친이 너무 좋아한다... 1 qqwwee 2019.01.10 806
1190 폴더블폰 올해 트렌드 1 file 산딸기 2019.01.05 1288
1189 80년대로 ' TWRP - Together Through Time ' HIPHOP=SEX 2019.01.04 935
1188 오늘같은 추운 날씨엔 ' Cobra Killer - 76/77 ' HIPHOP=SEX 2019.01.04 891
1187 음악 추천 부탁드려요 2 김치산자 2019.01.04 950
1186 쎾쓰 재미 없다 1 qqwwee 2019.01.02 923
1185 19.01.01 1 imi 2019.01.01 99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 3 4 5 6 7 8 9 10 ... 65 Next
/ 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