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09 18:10

19.02.09

imi
추천 수 1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1. 요즘의 가장 큰 행복은 음식을 하고  처음에 입에 가져간 순간이 가장 행복하다.

  '으음 맛있다'  미소가 번진다. 행복하다.  그렇지만 음식이 식어가는 속도로 행복함도 식어간다.

 

2.  일에 대해서  문제점에 대해서 이야기 하라고 한다면  몇시간이라도 이야기를 할 수 있다.

  그런데 일기를 쓸려고 하니 무슨 말을 써야 될지 모르겠다.

  이렇게 카페에 앉아 글을 쓰고 있는 순간에도  불안하다.

 

3. 공간을 생각한다. 바다 속으로 숲 속으로 빠진 것 같은 느낌이 드는 공간을 생각한다.

 그 공간에 빠져  그 공간의 울림에 귀기울이는 것을 상상한다.

 나중에 그런 공간을 만들 수 있기를 바란다.

 43살 이전에 그런 공간을 만들 수 있기를 



  • tututuhahaha 2019.02.09 20:35
    식사 중 식은 음식을 전자레인지로 뎁히거나 싱싱한 음식 재료를 칼 대신 가위로 자르면 좀 기분이 상하던데
    행복감이 식는 다는 말에 공감1 누르고 갑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심야 채팅방 blowm 2018.04.01 25128
공지 2차 공지 (수정) blowm 2016.01.14 86824
1124 뮤비 추천! tututuhahaha 2019.02.16 1257
1123 가스펠 추천! tututuhahaha 2019.02.16 1272
1122 (연령제한 게시물) ---- 28세 이상만 볼수 있는 게시물 입니다. 2 김치산자 2019.02.11 1774
1121 작년 그나마 나았던 신인 밴드 ' Dream Wife - Dream Wife ' HIPHOP=SEX 2019.02.10 1566
1120 찌질이들의 귀환 ' Da Staat - Bubble Gum ' HIPHOP=SEX 2019.02.10 1692
1119 얘들아 주머니 털어서 좋은 음악 추천 좀 5 tututuhahaha 2019.02.09 1487
» 19.02.09 1 imi 2019.02.09 1452
1117 채팅방 열림 tututuhahaha 2019.02.05 2282
1116 설날에 5 tututuhahaha 2019.02.03 1450
1115 병원 다니기 존나 빡세다 1 tututuhahaha 2019.01.30 1401
1114 19.01.27 2 imi 2019.01.27 1441
1113 스파링함 4 file qqwwee 2019.01.25 1553
1112 가야금과 돌아가신 황병기님 인터뷰 1 tututuhahaha 2019.01.25 2105
1111 시치팝 시티팝 겨울이 너무 싫어 3 tututuhahaha 2019.01.20 1694
1110 19.01.20 7 imi 2019.01.20 1628
1109 이 노래가 너무 슬퍼서 1 tututuhahaha 2019.01.20 1574
1108 모닝 1 tututuhahaha 2019.01.20 1454
1107 19.01.13 2 imi 2019.01.14 1469
1106 18년에 얻은 교훈 2 qqwwee 2019.01.12 1505
1105 2018년이 무슨 해였냐 1 헤이슈가 2019.01.12 148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7 8 9 10 11 12 13 14 15 16 ... 68 Next
/ 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