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1 13:02

20.02.11

imi
추천 수 0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1. 나이 

  나이가 들수록 사람을 봤을 때

  나이 측정을 못하겠습니다. 

  뭐 그게 큰 문제는 아니지만 


2. 외로움  

   어제 정말 외로워서 저녁에 음악만 들었고,

   기도도 했습니다. 이제는 누군가의 슬픔으로 인해서 슬픔을 느끼는 일은 없어지고

   나의 삶에 대한 억울함 때문에 슬픈을 느끼는 경우가 많아지는 것 같습니다.

   나이가 먹을 수록 이기적으로 변하는거 같은데 다행이라 할지 

   저번에 VR로 죽은 아이를 나오는 TV 프로그램을 보면서 슬퍼하는 형이 있었는데 

   속으로는 '아 저런 일로...' 라고 생각을 하면서 그렇기 생각하는 제 자신을 바라보면서 안쓰럽다고 생각 했습니다.  

      

 3. 감정

    가끔씩 제 자신에게 소리 지르고  간절히 부탁도 하고 그럴 정도로 멘탈이 나가는 경우가 있습니다.

   집중력 부족이 현저히 느껴집니다.

   ....

    

   매번 똑같은 패턴의 일상이라 일기를 남기지 않게 되는 것 같네요. 


다들 건강하길 바라고

몸과 마음이 아프지 않으셨으면 좋겠습니다. 



  • qqwwee 2020.02.11 18:48
    권태가 원인이 아닐까요. 투기 종목 운동 해보시는건 어떠신지요. 자칫 뒤질 수도 있다는 느낌을 받다보면 삶에 활력이 생기더라구요.
  • tututuhahaha 2020.02.11 19:04
    ㅠ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심야 채팅방 blowm 2018.04.01 30258
공지 2차 공지 (수정) blowm 2016.01.14 90100
1380 일기 new qqwwee 2020.02.21 19
1379 제주도 갔다옴 4 updatefile vaseline 2020.02.20 43
1378 건강관리 1 Fomalhaut 2020.02.19 41
1377 바이올린 레슨 시작했습니다 2 objet 2020.02.17 53
1376 Khruanbin - friday morning 3 vaseline 2020.02.16 49
1375 세상에 2 헤이슈가 2020.02.15 68
1374 너무 열심히 안살아야겠다 4 vaseline 2020.02.13 81
1373 다들 1 산책비 2020.02.11 75
» 20.02.11 2 imi 2020.02.11 74
1371 Skinshape - I didnt know vaseline 2020.02.11 36
1370 소비로 푸는 우울증 4 noname 2020.02.10 99
1369 일이 안 구해진다 4 tututuhahaha 2020.02.06 102
1368 뮤직 비디오 걸작선 소개 13탄 HIPHOP=SEX 2020.02.03 51
1367 클래식 재감상 ' Mort Garson - Mother Earth's Plantasia ' HIPHOP=SEX 2020.02.03 47
1366 DreamWeb 게임 1 Fomalhaut 2020.01.31 107
1365 개중공짱퀴벌레씹새끼발 우한폐렴 피하는 방법 2 vaseline 2020.01.28 140
1364 이번주 수요일 코스트코 쇼핑리스트(메모용) 5 vaseline 2020.01.27 188
1363 좆같은추석 tututuhahaha 2020.01.27 112
1362 루저 4 tututuhahaha 2020.01.27 130
1361 개중공짱퀴벌레씹새들이 처먹는 음식 목록.txt vaseline 2020.01.25 11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9 Next
/ 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