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제가 재즈랑 R&B는 잘 모릅니다만 이런 이야기는 진짜 금시초문인데 잘도 이런 이야기를 당당하게 하는군요 ㅎㄷㄷㄷ

내가 배순탁씨의 글에 후련함을 느끼는 날이 오다니 ㅋㅋ


=======================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3&oid=025&aid=0003064190


최근 자신의 이름을 걸고 진행하는 프로그램 속 역사 왜곡을 인정하고 사과한 스타강사 설민석이 이번엔 음악 역사 왜곡 논란에 휩싸였다.


지난 15일 설민석은 자신의 유튜브에 올린 ‘노동요에 선덕여왕이 왜 나와’ 강연에서 재즈를 블루스 이후 산업화시대 또 하나의 20세기 노동요라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설민석은 “프랑크 시나트라 이후 백인이 흑인 음악을 부르는 거야. (흑인들은) 초심을 잃었다 이거지. 그래서 흑인들만의 르네상스가 시작된 거야”라며 “회귀, 복고, 다시 블루스로 돌아가자. 그게 리듬앤블루스(R&B)”라고 발언했다.


이 영상을 본 한 재즈 전문가는 댓글에 “‘재즈가 초심을 잃어서 리듬앤블루스가 탄생했다’는 말은 처음 듣는다”며 “리듬앤블루스는 블루스가 미국 남부의 흑인 술집을 넘어 미국 전역의 더 많은 이에게 전해지는 과정에서 탄생한 장르”라고 오류를 지적했다.


또한 MBC라디오 ‘배철수의 음악캠프’ 작가 배순탁(음악평론가)도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재즈가 회귀하여 돌아간 게 리듬앤블루스라는 건 완전한 헛소리”라며 “재즈 블루스, 일렉트릭 블루스, 리듬앤블루스, 초기 로큰롤에 대한 역사를 다룬 원서 한권이라도 읽어본 적 없는 게 분명하다. 이 정도면 허위사실유포나 마찬가지”라고 비판했다.


이어 “리듬앤블루스는 간단하게 미국 남부의 (델타) 블루스가 일리노이 중앙선 철도기차 타고 북부 대도시(정확하게는 시카고)로 진출한 뒤 ‘일렉트릭’화 된 장르”라며 “그래서 일렉트릭 블루스라고도 부른다. 이게 나중 로큰롤이 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배 작가는 “나는 설민석씨가자기분야 강의에 관해서는 무척 탁월하다고 생각한다”며 “근데 왜 자꾸 설익은 걸 넘어 ‘무지’에 가까운 영역에까지 손대려 하는지 모르겠다”고 덧붙였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심야 채팅방 blowm 2018.04.01 70745
공지 2차 공지 (수정) blowm 2016.01.14 127654
1542 공중 로켓 발사 첫 성공 new Fomalhaut 2021.01.19 18
1541 Comprehending Exactly How Bank Accounts Job avoba 2021.01.19 5
1540 1484번글을 보면서 1 바티 2021.01.17 45
1539 손창현이라는 사람 Fomalhaut 2021.01.17 26
1538 달콤한 열여섯 2 산책비 2021.01.16 52
1537 나는 음성이다 5 file tututuhahaha 2021.01.15 95
1536 100% 나 7 zard 2021.01.14 139
1535 오늘 한 일 2 zard 2021.01.06 316
1534 작년 락메탈 중에선 그나마 이거 하나 건졌다. 1 HIPHOP=SEX 2021.01.06 285
1533 뮤직 비디오 걸작선 소개 16탄 HIPHOP=SEX 2021.01.06 240
1532 그냥 잡설 1 HIPHOP=SEX 2021.01.04 316
1531 시팔.. 6 21 2021.01.01 346
1530 MF DOOM 이 사망했구만 3 HIPHOP=SEX 2021.01.01 298
1529 새해 복 많이 받아라 HIPHOP=SEX 2021.01.01 244
» 재즈가 초심을 잃어 탄생한 것이 R&B Fomalhaut 2020.12.29 299
1527 메리 크리스마스 2 HIPHOP=SEX 2020.12.25 352
1526 펜트하우스 Fomalhaut 2020.12.24 253
1525 색, 계 한줄 평 1 objet 2020.12.22 294
1524 전설의 일본 환타 광고 모음 1 tututuhahaha 2020.12.22 288
1523 히히히 tututuhahaha 2020.12.16 40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8 Next
/ 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