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1 01:51

↑완↓다↑비↓전

추천 수 0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완다비전을 보며 이번 겨울 끝자락이 다 지난거 같다. 

매주 에피소드 하나씩 개봉한다고 했을 때 디즈니가 시대에 뒤떨어지네 싶었는데 

막상 시작하니까 매주 금요일을 즐겁게 기다리게 될지 몰랐다. 


마블 찐팬이지만 인피니티 사가도 끝난 마당에 앞으로 어떻게 진행할 수 있을까 걱정아닌 걱정이 있었는데 깔끔하게 날려버린게 무엇보다 맘에 든다.

에피소드와 캐릭터 중심으로 가볍게 즐길 수 있는 시트콤만으로 충분히 재미지고,

마블 팬이라면 기존 마블 유니버스에서 포함되지 않은 스토리와 힘을 보강해서 세계관이 확장되는 걸 볼 수 있어 흥분될테고

시대별 시트콤 형식이 변하는 것을 통해 미국 문화의 변화를 함축적으로 보여준 마블의 실험정신에 대해서도 박수를 아끼지 않고 싶다.


기존 영화 형식과 달리 긴 드라마 형식을 통해 인물들의 자세한 서사를 통해 각 인물들을 좀 더 다층적으로 이해할 수 있었는데

그중 올슨의 연기는 정말 독보적이다. 

여자력 넘치는 미국 50년대의 전형적인 중산층 전업주부의 모습부터

사랑하는 가족을 잃어 비애에 빠진 동유럽 흙수저 소녀의 모습까지 

다양한 모습과 감정을 완다라는 한 개인을 통해 드러낸다. 

사실 인피니티워에서 비전의 스톤을 파괴할 때의 연기도 압권이었다. 

마블 캐릭터 비중에서 밀리기도 하고 만화책을 기반으로 한 상업영화라서 진지한 평가를 못받는게 개인적으로 아쉬웠는데,

이번에는 그런 편견없이 연기에 대해 제대로된 평가받기를 기대한다.  

  • 산책비 2021.03.02 13:50
    마블은 너무 방대해져서 손 놓은 지 오래..ㅎ 완다가 비중에 비해 꽤 매력적인 캐릭터였던 기억은 있네요..
  • Fomalhaut 2021.03.04 11:37
    저도 마블은 이제 진입장벽이 너무 높아져서 포기. 그냥 어릴 때 생각없이 배트맨하고 닌자거북이 볼 때가 나름 좋았던 거 같은데 이제 마블을 오락영화로 즐기면 야구 룰도 모르고 보는 라이트 팬마냥 인식되는 거 같아서 그냥 포기 (근데 야구 룰 모르고 치맥 먹는 맛에 보러 가면 안되는 것일까나...)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심야 채팅방 blowm 2018.04.01 183427
공지 2차 공지 (수정) blowm 2016.01.14 239209
1571 아프간 탈출 러쉬 Fomalhaut 2021.08.17 5128
1570 머지포인트 사건 1 Fomalhaut 2021.08.14 5754
1569 인생 엄청 열심히 사는 사람 ' The Record Breaker ' HIPHOP=SEX 2021.08.10 5546
1568 클래식 재감상 ' Semisonic - Feeling Strangely Fine ' HIPHOP=SEX 2021.08.10 5837
1567 대도서관 (Daedo), AleXa (알렉사) - 나만 없어, 여름 2 Fomalhaut 2021.08.07 5664
1566 드라마 게임 - 이씨네 문패 (1990년 2월 2일 방영) Fomalhaut 2021.08.01 5268
1565 신대철 내 그럴 줄 알았다 ㅉㅉ Fomalhaut 2021.07.31 4879
1564 태연 종근당 광고 Fomalhaut 2021.07.26 5843
1563 MBC의 타국 비하 Fomalhaut 2021.07.25 5495
1562 픽토그램 쇼 1 Fomalhaut 2021.07.24 5710
1561 1989년 신년 퀴즈아카데미 Fomalhaut 2021.07.18 5641
1560 이한위다 Fomalhaut 2021.07.17 5540
1559 슈퍼스타니 씹상남자니 빨아주니까 늙은이가 눈에 뵈는게 없는듯 HIPHOP=SEX 2021.07.17 7200
1558 이달의 소녀 츄 1 Fomalhaut 2021.07.16 5530
1557 김이브 도박 Fomalhaut 2021.07.12 5453
1556 신중현과 데이빗 린치 어리둥절 HIPHOP=SEX 2021.07.12 4887
1555 앨범 커버들 고화질로 즐기는 재미도 나름 쏠쏠 HIPHOP=SEX 2021.07.12 5508
1554 익숙한데 어디서 처음 들은지 모르는 멜로디 산책비 2021.07.11 5410
1553 헬스장 러닝머신 6km 속도 제한 던킨도너츠 2021.07.11 6287
1552 조미료나 서브재료들 추천 좀 부탁드립니당. 1 던킨도너츠 2021.07.09 558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 7 8 9 10 11 12 13 14 15 ... 89 Next
/ 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