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 수 0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열두 살의 크레이그 투미는 침대에 누운 채 뜨거운 눈물을 흘리며 부들부들 떨고 있었다. 다른 방에서는 어머니가 스테레오의 볼륨을 한껏 높여놓고 취객 특유의 음정도 안 맞고 늘어지는 목소리로 메릴리 러시의 노래를 따라 부르고 있었다. "나를 천사라고 불러줘... 아침의 천사라고, 베이비... 내 볼을 만져줘... 날 떠나기 전에, 베이비..."
- 스티븐 킹, <랭골리어> 중에서


연휴에 쉬면서 가볍게 읽을 만한 소설을 찾다가 스티븐 킹의 두 편의 중편이 실린 <자정 4분 뒤> 1권을 잡았고, 첫 번째 작품인 "랭골리어"를 다 읽었다(400쪽이 넘는 소설을 중편이라 할 수 있는지는 잘 모르겠지만).
작품은 그럭저럭 괜찮았다. 평작 정도라고 느껴지지만, 예전에 B급 텔레비전 영화로 영상화됐던 거에 비하면 훨씬 나은 정도..

본 지는 오래됐지만, 영상화된 작품도 낄낄대며 보기에는 괜찮았던 걸로 기억한다. 특히 어처구니없는 CG는 백미.ㅋ




작품 내에서 이런저런 음악들을 언급하는데, 가장 중요한 소재로 사용되는 건 앞서 인용한 Merrilee Rush의 곡이다.

(영화에도 나오는지는 잘 기억나지 않는다.)
무슨 곡인지 모르겠어서 찾아봤더니, 익숙한 곡의 익숙하지 않은 버전..




더 찾아보니 내 귀에 익숙했던 건 Juice Newton의 리메이크 버전.

(사실 Merrilee Rush의 곡도 첫 녹음은 아니라 첫 히트 버전.. 위키에 따르면 엄청 많은 보컬들이 불렀던 곡이고, 그 중 Juice Newton 버전이 가장 크게 히트했다고.)

이 언니 음악은 조금 더 찾아 들어볼까 싶다. 이름이 주스인 게 멋지기도 하고..




그밖에 소설에 언급되는 노래 중 기억나는 것들..



  • Fomalhaut 2021.03.04 11:28
    제 주위에는 독서하는 사람들이 없는데 뜬금없이 스티븐 킹 소설책 보는 친구가 하나 있어 놀랐던 기억이 있습니다. 전 그냥 스티븐 킹 원작으로 한 영화 미스트 본 게 전부네요.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영화긴 하죠 ㅎㅎ
  • 산책비 2021.03.04 16:10
    미스트 좋죠.ㅎ 근데 샤이닝, 쇼생크 탈출, 미저리, 스탠 바이 미, 죽음보다 무서운 비밀, 그것 같은 스티븐 킹 원작 영화 중에 한두 개는 보시지 않았을지? 저는 캐리를 가장 좋아합니다.ㅎㅎ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심야 채팅방 blowm 2018.04.01 183469
공지 2차 공지 (수정) blowm 2016.01.14 239247
1571 아프간 탈출 러쉬 Fomalhaut 2021.08.17 5132
1570 머지포인트 사건 1 Fomalhaut 2021.08.14 5759
1569 인생 엄청 열심히 사는 사람 ' The Record Breaker ' HIPHOP=SEX 2021.08.10 5546
1568 클래식 재감상 ' Semisonic - Feeling Strangely Fine ' HIPHOP=SEX 2021.08.10 5841
1567 대도서관 (Daedo), AleXa (알렉사) - 나만 없어, 여름 2 Fomalhaut 2021.08.07 5665
1566 드라마 게임 - 이씨네 문패 (1990년 2월 2일 방영) Fomalhaut 2021.08.01 5272
1565 신대철 내 그럴 줄 알았다 ㅉㅉ Fomalhaut 2021.07.31 4882
1564 태연 종근당 광고 Fomalhaut 2021.07.26 5848
1563 MBC의 타국 비하 Fomalhaut 2021.07.25 5497
1562 픽토그램 쇼 1 Fomalhaut 2021.07.24 5713
1561 1989년 신년 퀴즈아카데미 Fomalhaut 2021.07.18 5643
1560 이한위다 Fomalhaut 2021.07.17 5542
1559 슈퍼스타니 씹상남자니 빨아주니까 늙은이가 눈에 뵈는게 없는듯 HIPHOP=SEX 2021.07.17 7202
1558 이달의 소녀 츄 1 Fomalhaut 2021.07.16 5533
1557 김이브 도박 Fomalhaut 2021.07.12 5455
1556 신중현과 데이빗 린치 어리둥절 HIPHOP=SEX 2021.07.12 4888
1555 앨범 커버들 고화질로 즐기는 재미도 나름 쏠쏠 HIPHOP=SEX 2021.07.12 5509
1554 익숙한데 어디서 처음 들은지 모르는 멜로디 산책비 2021.07.11 5411
1553 헬스장 러닝머신 6km 속도 제한 던킨도너츠 2021.07.11 6288
1552 조미료나 서브재료들 추천 좀 부탁드립니당. 1 던킨도너츠 2021.07.09 558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 7 8 9 10 11 12 13 14 15 ... 89 Next
/ 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