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7.13 00:31

16.07.13

imi
추천 수 0 댓글 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1. 별 일 없이 삽니다.


 2. 부쩍 못하던 일들이 요즘에는 더 못하는 듯, 업무 스트레스가 생각보다 피곤하고 스스로를 위축 시키고 

   그런 자신을 바라보면 또 스트레스, 


 3. 여름 휴가를 오토바이 여행 할 예정임. 텐트도 사고 그래야 될 듯 싶은데, 막상 여행 시작하면 재미있고 그런데

   그걸 준비하는 나는 너무 피곤하고 덥고 짜증나는 것들만 떠오르게 됨. 몸 피곤한 것 생각하는 거 보면 늙은듯

   늙었어. 

   (마치 락페를 가면 100% 재미있지만 가기 전에 짜증나고 가기 싫은 것 처럼)


 4. 딱히 쓸 말이 없다. 회사 일로 바빠서 외적으로 무언가를 할 시간도 없었고

   사놓은 책도 반절 읽다가 말기도 하고  오버워치 하는 중인데 벌써 질리는 중이고

   멍하니 우주가 도는 모습을 상상하고 별이 폭팔하는 장면을 상상하다 내가 녹는 장면도 상상한다. 

   우주의 시간 안에 나의 삶은 거의 정지에 가까울 정도 일 것이다.

   가만히 있는다. 졸립다 자자

  • 유디트 2016.07.13 00:42
    잘자여~~
  • Fomalhaut 2016.07.13 13:35

    저도 여행 준비한다고 이거 저거 챙기는 그 과정을 되게 싫어함. 뭔가 설레발떠는 거 같은 기분이기도 하고. 그 귀찮음이 이후 여행의 즐거움까지도 묻어버리는 경우가 많아서...

  • asdfasdf 2016.07.13 16:17
    더늙으면 락페에 가있어도 재미없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심야 채팅방 blowm 2018.04.01 170543
공지 2차 공지 (수정) blowm 2016.01.14 226414
1523 좋고 낭만적인 일을 찾았다 13 무늬예쁜표범 2014.11.10 19117
1522 현대의 미스터리 소개 3탄 HIPHOP=SEX 2015.03.25 19017
1521 현대의 미스터리 소개 6탄 HIPHOP=SEX 2015.06.24 18996
1520 14.03.19 7 file imi 2014.03.19 18982
1519 케끼는 엄청 옛날 단어아닌가요- 10 무늬예쁜표범 2014.12.20 18979
1518 Andrea Giacobbe의 미적 감각 1 HIPHOP=SEX 2014.01.17 18972
1517 고립 5 롤린스 2014.02.05 18965
1516 14.02.15 1 imi 2014.02.15 18959
1515 오직 위대한 철학적인 문제는 단 하나 HIPHOP=SEX 2014.01.20 18952
1514 최근 뮤비중에 이쁘장한거 두 개 HIPHOP=SEX 2014.05.14 18946
1513 14.03.03 1 imi 2014.03.03 18944
1512 13.12.27 2 imi 2013.12.28 18934
1511 13.12.30 4 imi 2013.12.30 18919
1510 하얀개 1 ChienBlanc 2014.03.25 18894
1509 14.10.16 imi 2014.10.16 18890
1508 사형수들의 마지막 식사 메뉴는 3 Fomalhaut 2016.12.25 18886
1507 사빅카스... 데드리프트 세계 기록을 갱신하다. HIPHOP=SEX 2014.03.25 18866
1506 잠깐, 이건 맘에 들어. 2 HIPHOP=SEX 2014.03.13 18836
1505 Happy New Year 1 HIPHOP=SEX 2014.01.30 18827
1504 정사각형 1 HIPHOP=SEX 2014.02.10 1880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8 9 10 11 12 13 14 15 16 17 ... 89 Next
/ 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