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12.28 00:21

13.12.27

imi
추천 수 0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1. 나는 7 이라는 숫자를 좋아한다. 이것 때문에 전 여자친구와 싸우기도 했지만

  내 동생 생일이 7월 7일 생일이고 내가 좋아 헀던 여자 사람들의 생일이 7과 관계가 있었다.

  오늘은 27일이고 내일은 28일이지만  ...

  하아 ...  

 

  여자 친구구와 헤어지고 회사 사람들은 나를 신경 쓴다. 모 깊은 배려가 아니라.

단지 술자리에서 술 한잔 한 잔 더 마시기 위해서. 이야기를 꺼낸다.

이 놈의 새끼 좀 어떻게 해주라고. 그러고 다들 같이 왜 헤어졌냐고 묻는다.

그리고서는

'너 이 놈의 새끼 자존심 세우지 말라고'

'헤어진거면 너네는 진심으로 사랑한게 아니네' 그렇게 말하고는

핸드폰에 저장 되어 있는 여자 사진을 보여주며  이 여자 어떠냐고 물어보는데

솔직히 '하아' 세상에는 못생긴 여자들도 많이 있구나 라는 생각이 든다.

탈모가 진행중이며 피로가 쌓여 노후화가 급격히 빨라지는 내가 할 소리가 아니다만

 

최소한 전 여자친구보다는 사랑스러운 여자를 만나리.

 

 

2. 어제는 부서 회식이였고 오늘은 회사 전체 회식이였다.

어제도 11시 30분에 버스를 탔고

오늘도 11시 30분에 버스를 탔다.

어제와 오늘 다른 점은  회사 선배 둘이 주먹질을 했고

나는 그거 말릴려다 맞았다.

말리고  아무도 없는 테이블에 앉아 술을 마셨다.

술을 한참 마시다가 싸운 형 중 하나와 술을 마시고

그 형이 내년 4월 달 까지만 일한다는 말을 들었다.

예상 했던 일이다.그 형이 싸우거가 혹은 그만 둔다는 소리를 할거라 예상했다.

그리고 그 형은 싸웠고 그만 둔다는 말도 했다.

...

회사 이야기를 하자면 너무 길어진다. 복잡하고 여러 사건들을 모두 설명 하기란 피곤해.

그저 제가 이야기 하고 싶은건 있잖아요. 자신의 기술도 중요하지만

사람을 다룰줄 아는 기술 그리고 사람을 섬길 줄 아는 기술도 중요하다는 점이에요.

(말을 상황에 맞게 잘해야 된다는 말이에요. 말이 얼마나 중요한지 아세요? 말은 정말 중요해요)

 

혼자 되는 일은 하나도 없다는 것.

 

그렇게 혼자 보다는 누군가와 함꼐 한다는 것은 정말이지 소중하다는 것.

그 시간이 의미 없다고 느꼇을지 몰라도   그 시간은 전혀 의미가 없지 않았다는 것.

 

오늘 이제 50이 되는 형님이 저에게 이야기를 했어요.

 

'나는 있잖아 아무것도 없고 아는 것도 아무것도 없는데 너한테 하나 확실하게 말해줄 수 있는건

 누군가와 결혼을 하고 일찍 아이를 낳는것이 얼마나 소중하고 중요한 일인지 그것만이 너에게 말 할 수 있다.

 그리고 너가 마흔이 되고 쉰이 된다면 내 말을 이해 할 수 있을거라고'

 

 

...

 

내일에게 정말 미안합니다. 죄송합니다.

 

그리고 내일은 술이 깨겠죠.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술이나 더 마셔야겠네요. 부끄러워지기전에

 

 

  • HIPHOP=SEX 2013.12.28 17:29

    지랄마라 호모놈아

  • 21 2013.12.28 23:30

    내 배 가르고 낳은 날 닮은 자식이 집에서 기르는 애견 애묘처럼 영원히 떠나보낼 일 없는 내 소유물이었으면 좋겠어요

    그러면 한없이 헌신하고 완전히 하나된 느낌 받으며 죽을 때까지 서로 사랑하고 의지하며 살 수 있을 텐데..

    이런 생각하는 사람이 좋은 부모가 될 순 없겠지만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심야 채팅방 blowm 2018.04.01 221360
공지 2차 공지 (수정) blowm 2016.01.14 275303
1582 내가 너무 많은 걸 알게 됐나 봐요... 1 HIPHOP=SEX 2014.02.04 22592
1581 좋고 낭만적인 일을 찾았다 13 무늬예쁜표범 2014.11.10 22556
1580 이제는 전설로 기억되는 CF HIPHOP=SEX 2014.02.25 22545
1579 공중화장실에서 이 옷걸이 보이면 바로 신고해야 하는 이유 Fomalhaut 2017.04.18 22527
1578 14.03.13 imi 2014.03.13 22516
1577 내일은 개를 살거야... 1 HIPHOP=SEX 2014.01.21 22496
1576 케끼는 엄청 옛날 단어아닌가요- 10 무늬예쁜표범 2014.12.20 22488
1575 시대를 많이 앞서갔던 비디오 1 HIPHOP=SEX 2014.01.18 22487
1574 오늘 구매한 도서 목록 HIPHOP=SEX 2014.04.19 22468
1573 &. 1 Oral 2015.10.20 22410
1572 80세에 여친을 임신시킨 왕년의 스타, 진실은 Fomalhaut 2017.01.07 22409
1571 사빅카스... 데드리프트 세계 기록을 갱신하다. HIPHOP=SEX 2014.03.25 22394
1570 13.12.30 5 imi 2013.12.30 22352
1569 일본 다녀왔다. 6 롤린스 2014.03.05 22332
1568 13.12.28 5 imi 2013.12.28 22288
1567 현대의 미스터리 소개 2탄 HIPHOP=SEX 2015.03.16 22284
1566 야 게시판 하나 운영하는데 대략 얼마쯤 드냐 2 HIPHOP=SEX 2014.05.02 22275
1565 맘에드는 카페 찾기도 어렵다 4 Laan 2014.01.20 22256
1564 오직 위대한 철학적인 문제는 단 하나 HIPHOP=SEX 2014.01.20 22243
1563 몹시 짜증나게 만드는 대한민국 출판사들의 쌩쑈 1 HIPHOP=SEX 2014.04.19 2221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8 9 10 11 12 13 14 15 16 17 ... 92 Next
/ 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