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02.16 03:19

ㅎ..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시간이 많으면 쓸데없는 생각이 늘어나는데-왜 살지, 왜 없지. 왜 그랬지- 생산직 노동자로 바뿌게 살다보니 생각이 없어져서 좋다. 나는 내가 내향적이라 사회생활은 오래 못할 줄 알았는데 딱히 가정생활도 못하는 걸 보면 노예로 사는 게 나을지도.. 다만 이렇게 밤을 새지는 말아야지. 십년 씩 확확 늙는 기분이다..


상황이 나쁘다고, 사람들이 나에게 동조하지 않는다고 투덜대지 말아야겠다. 책을 읽는데 이런 말이 나왔다. 반지는 제 몸의 빈 곳으로 정체성을 보장받는다는 점에서 여성성의 상징이며.. 많은 것이 그러하다. 결핍되었기 때문에 지금의 내가 있다. 사실 진지하게 생각하면 머리가 아프지만-내가 채울 수 있는 영역은 어디까지인지, 내 노력이 어떤 의미가 있는지- 일단은 닥치고 계속 하는 수 밖에. 


샐린저가 발표 안 한 소설이 한 가득인 건 다들 아시죠. 샐린저 할아버지색기분이 죽을 때까지 씹고 뜯고 맛보던 글라스 가족 이야기가 빠르면 올해부터 공개된다고 한다. 17살의 취향을 10년 20년이 지나서까지 유지하는 건 불필요하고 부끄러운 일이라고 생각하지만, 또 이미 소개된 캐릭터 대부분이 나에겐 무매력이지만-죄 미친 놈들..- 아직 깊게 들어가지 않은 몇몇의 이야기는 호기심을 갖고 읽어볼 의향이 있다. 이래놓고 존나 공개하기까지 세월아 네월아 할 거 같은데 내가 생활고에 찌들기 전에 빨리 나왔으면 하는 바람..


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1047193&cid=41740&categoryId=41747 

이런 책이 있었네... J.D. 샐린저와 호밀밭의 파수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심야 채팅방 blowm 2018.04.01 221415
공지 2차 공지 (수정) blowm 2016.01.14 275355
1522 실리콘과 흉근의 부조화 1 HIPHOP=SEX 2014.08.21 21051
1521 ' 화이트헤드와의 대화 ' 중 Part.2 HIPHOP=SEX 2014.04.21 21031
1520 우주의 심연을 바라보다 2 무늬예쁜표범 2014.09.30 21023
1519 조지 마이클도 죽었네요. 1 헤이슈가 2016.12.26 21021
1518 2년이 지나도록 한국에선 시도되지 않고 있다. 1 HIPHOP=SEX 2014.08.30 21018
1517 스톱모션 노가다의 미학 HIPHOP=SEX 2014.02.28 20979
1516 슬픈 꿈 5 롤린스 2014.02.12 20973
1515 14.10.12 1 imi 2014.10.12 20964
1514 그랭드 부다페스트 호텔 5 AQUA 2014.05.02 20957
1513 잠을 못자게 하는것 무늬예쁜표범 2014.10.07 20943
1512 운동 1부 2 무늬예쁜표범 2014.09.24 20940
1511 오바마 논문 3 Fomalhaut 2017.01.11 20938
1510 피규어. 2 file imi 2015.04.09 20890
1509 현대의 미스터리 소개 5탄 HIPHOP=SEX 2015.06.04 20876
1508 이 예술가가 여성들의 음모에 꽃을 피운 이유 Fomalhaut 2017.03.12 20851
1507 담주 일요일 부터 방송을 시작합니다. 2 롤린스 2014.02.04 20788
1506 글쓰기 연습 1 롤린스 2014.03.24 20755
1505 우크라이나 1 HIPHOP=SEX 2014.03.20 20710
1504 역시 실망시키지 않는... HIPHOP=SEX 2014.09.10 20701
1503 백색 그리고... HIPHOP=SEX 2014.03.11 2069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92 Next
/ 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