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12.17 01:50

12.17

imi
추천 수 0 댓글 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이 곳에 오면 집 같은 편한함 같은게 있어요,

내 방  같은.

 

  혼잣말 하듯

 

좋은 기억들 떠올리며 헛소리 하듯

 

 그런...

 

2. 제가 술에 좀 많이 취했어요,

 

그러고 또 아침에 칼 같이 조금 늦장을 부리듯 일어나 출근을 하겠죠.

 

'하아' 한숨을 뱉어요.

 

이 도망 갈 수 없는 이 삶 속의 간단한 패턴 속에

제가 지금 너무나도 하고 싶은 말은

매일 그녀의 사랑스러움  기억 때문에 내가 잠깐이라도 웃는다는 점이에요.

 

유치하죠, 그렇죠  참 유치하죠.........

술에 취하면 사람이란게 자기 편할대로 참 유치하죠.

그래요 이 유치함에 변명을 하고 싶다만        조금만 참아주세요. 부탁이에요.

 

 전 아무것도 없어요. 

그리고 지금 이 삶이 너무나도 재미가 없어요.

 

3. 저번에 바람 피던 친구가  또 술 먹자고 하는거에요.

 이번 주 금요일에 바람 피는 여자와 함께.

 도대체 왜 같이 먹자고 하는지 모르겠어요. 이해하면 하겠지만  번거롭지만

 여튼 웃긴건 오늘 저랑 술 먹은게 이 친구와  이 친구의 여자친구거든요.

 술도 먹고 노래방에는 서로 사랑에 대한 노래도 서로 번갈아 가면서 부르고 말이죠.

 

 사람이란게 참 단순한거 같아요.

사실 이 친구에게  그 여자에 대한 이야기를 꺼낸 적이 없었는데.

이 친구가 저에게 스스로 그 날에 있었던 일을 다 설명을 하는거에요.

DVD방에 가고 모텔에 가고 그런 이야기를

그리고 여자가 속옷 인증샷 까지 보낸 이야기 까지 말이죠.

(그 친구는 저와 먹던 고기 인증샷을 보내더군요)

 

 저는 홍상수 영화를 엄청나게 좋아하지는 않는데

저 포함해서 그런 상황이 일어나는것을 재미있어 해요.

 마치 저를 촬영하는 것 같은 기분이 들 곤 하거든요.

 두 남자와 하나의 여자. 아 ㅎ

 몇 번 거절 했지만  이번에는 같이 술을 먹기로 했어요.

 

  제가 말한 이야기 말고도 더 많은 에피소드가 있지만

저는 정말 많이 취했고 자야 되요.

미치도록 완벽한 패턴 속에서 버틸려면   

 

 오늘 아침에 출근 해야 되요.

 

넹.

 

  

 

 

 

 

 

 

 

  • 박리암 2013.12.17 12:09

    자기연민 중독증의 중기 증상은 고추가 작아지는 겁니다. 미리 조심하세여.

  • imi 2013.12.17 20:52

    ㅠㅠ 작아지는 방법만 알려주지 말고 커지는 방법을 말해주세요.

    최자가 되고 싶어요.


  • 영준비 2013.12.17 17:55

    님 나랑 화해할때 되지않았음?

  • imi 2013.12.17 20:49

    화해 할 것도 없지 않나

    굳이 싸운 것도 없고 


    그냥 내가 어색해서 그렇지 모   그 외에는 별 느낌 없엉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심야 채팅방 blowm 2018.04.01 170546
공지 2차 공지 (수정) blowm 2016.01.14 226422
83 우리 시대의 명작으로 등극한 뮤비 1 HIPHOP=SEX 2014.01.14 20449
82 이 세계는 뱀파이어야... HIPHOP=SEX 2014.01.14 21480
81 사랑의 한 형태 HIPHOP=SEX 2014.01.13 21573
80 이 세상에 정치 경제학을 읽는 것보다 더 지루하고 고된 일이 있을까요 HIPHOP=SEX 2014.01.13 22091
79 14.01.13 imi 2014.01.13 21485
78 14.01.12 imi 2014.01.12 21859
77 색감 하믄. Iris 2014.01.11 21106
76 명장 새뮤얼 베이어와 메탈리카의 조우 HIPHOP=SEX 2014.01.11 21221
75 ' 색감 ' 하면 이것도 빠지면 섭섭하다는... HIPHOP=SEX 2014.01.11 24429
74 이렇게 살다 영준비처럼 될거 같습니다 2 file Laan 2014.01.10 21094
73 당신은 ' 색감 ' 이라고 하면 어떤 비디오가 떠오르십니까 ??? 1 HIPHOP=SEX 2014.01.09 21175
72 EPIC FAILS HIPHOP=SEX 2014.01.09 21880
71 이것이 진짜 무그음악이다 Laan 2014.01.09 22129
70 병신같지만 멋있었던 광고 걸작 1 HIPHOP=SEX 2014.01.07 22148
69 달세계 여행과 스매싱 펌킨스 HIPHOP=SEX 2014.01.07 21388
68 14.1.6 1 imi 2014.01.06 25674
67 오직 가장 강한자만이 살아남는다. HIPHOP=SEX 2014.01.06 23240
66 ' 태아 ' 라는 단어가 무척 싫었어요. HIPHOP=SEX 2014.01.06 26376
65 . thal 2014.01.06 23941
64 마크 로마넥같은 대가가 왜 이렇게 평범한 작품을 찍었지 ??? HIPHOP=SEX 2014.01.05 2505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80 81 82 83 84 85 86 87 88 ... 89 Next
/ 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