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4.29 01:20

17.04.29

imi
추천 수 0 댓글 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1. 이곳에 글을 그렇게 남기지 않는 큰 이유는 사람 관계에 집중 하려고 하는 것이 크다고 생각해

   단톡방에 '수고해' 라는 그런 단어를 쓰면서 그 안에서 이야기를 이어나가고 만남이 이루워지고

   즐겁게 놀고  그러한 상황에 좀 더 집중하기 때문에 이 곳에 글을 남기지 않고 자는 일들이 일어나는 것이라고 생각해


 2. 회사 나이 어린 직원과 술 먹었고 힘들다 힘들다 그런 이야기를 많이 했어

  그러다가 나의 어떤 말에 울음을 쏟더라고    '그래 힘들거야 많이 힘들거야 고생한다'  이런 말들을 했어

  그러다가 '그런데 이것보다 힘든 일이 더 번번하게 자주 일어나거야. 아직 인생은 기니깐 그럼 이 감정에 무감각해 지던가

  이것을 이길 수 있는 좋은 사람들 다양한 좋은 경험들이 필요할거야' 라고 말했더니

  이거보다 더 힘든거 싫어요.  라는 대답과 이어서 화장 번지지 않았어요? 라는 대답을 들었어

  번지지 않았어 이쁘네  라고 말해주었어. 


 3. 아름다운 것 하나 남기는 것

   내 스스로 만족 할 수 있는 그런 아름다운 것 

  

 4. 오늘은 채팅방이 없네 


  • qqwwee 2017.04.29 15:33
    채팅방은 저녁에 열립니다. 아마 여덟시 즈음.
  • 냐롱이 2017.04.29 19:22
    일이 있어서 이제 밤 10시나 11시경에 열 것 같으이
  • qqwwee 2017.04.29 19:25
    제가 잘 시간에 여시는군여...
  • qqwwee 2017.04.29 19:30
    내일 아침에 칭구랑 공부하러 가기로 했는디 파토낼까... ㅂㄷㅂㄷ...
  • Fomalhaut 2017.05.05 00:45
    아름다운 일상이네요. 자기 이야기에 울어주는 사람이 주위에 있다니.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심야 채팅방 blowm 2018.04.01 112617
공지 2차 공지 (수정) blowm 2016.01.14 176167
1458 17.01.01 1 imi 2017.01.01 12815
1457 17.01.17 3 imi 2017.01.15 13364
1456 17.02.07 imi 2017.02.07 11471
1455 17.02.15 imi 2017.02.15 12163
1454 17.02.26 1 imi 2017.02.27 12087
1453 17.03.11 4 imi 2017.03.11 12814
1452 17.03.14 imi 2017.03.14 14738
1451 17.03.26 2 imi 2017.03.26 12554
1450 17.04.10 1 imi 2017.04.10 13455
» 17.04.29 5 imi 2017.04.29 19705
1448 17.05.28 file blowm 2017.05.28 11983
1447 17.06.11 imi 2017.06.11 11804
1446 17.06.18 imi 2017.06.18 10999
1445 17.07.24 file imi 2017.07.24 9181
1444 17.07.25 2 imi 2017.07.26 8754
1443 17.08.07 imi 2017.08.07 8758
1442 17.09.06 2 imi 2017.09.06 8400
1441 17.09.16 imi 2017.09.16 8181
1440 17.09.17 imi 2017.09.17 8022
1439 17.10.10 imi 2017.10.11 662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82 Next
/ 82